97학번 동기의 부친상… 전국에서 친구들이 모여들었다

얼마 전, 대학 동아리 단톡방에 부고 소식이 올라왔다. 동기의 부친상이었다. 대학 시절부터 기수 대표로 갖은 고생을 도맡았고 졸업 후에도 20년 간 전국에 흩어져 있는 동기들의 경조사를 묵묵히 챙긴 친구였다.코로나 시대라 해도 마음만 전하기엔 아쉬움이 컸다. 마침 위드 코로나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행된 터라 근처 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