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새 폰 좀 사지?” 명쾌한 동생의 답

아들 녀석 책상 위에 오늘도 색연필이 널브러져 있다. 색연필 케이스에 한 자루씩 담아 한 세트를 맞춰보지만 언제나 두세 개의 색연필이 사라져있다. 색연필 심이 사리지고 껍데기만 남아있는 것도 보인다. “이걸 어쩌지? 또 사줘야 하나?” 잠시 고민에 빠진다. 유치원에서 선물 받은 것, 학교에서 받은 것 그동안 참 많이…

기사 더보기